홍성군, 농가 소득 대체 농축산 가공품 개발에 사활
홍성군, 농가 소득 대체 농축산 가공품 개발에 사활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5.20 1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품종 홍산 마늘 전국 최대 재배
클로렐라 농법 접목, 한우 육포 출시 등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홍성군이 농가의 소득을 올릴 수 있는 대체 농축산 가공품 개발에 잇따라 성공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농산물의 경우에는 신기술 접목, 축산물의 경우는 가공품 개발 쪽으로 큰 가닥을 잡고 농가 부가가치 창출에 조력자로 나서기로 했다.

우선 군은 전국 최초로 농촌진흥청 신품종 보급사업의 일환인 홍산 마늘 시범재배에 성공한 후 현재 전국 최대 재배 규모인 100여 농가 8ha 가량의 면적으로 확대 보급하고 있다.

군은 홍산 마늘이 한지와 난지 모든 지역에서 재배가 가능하고 그 수량성도 기존재래종보다 우수해 생산자 및 소비자로부터 큰 이목을 끌고 있어 농가의 소득창출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군은 '클로렐라 농법'의 작물 적용에 연이어 성공하며 친환경 농법의 선구지로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홍성군이 전국 최초로 선보인 클로렐라는 광합성을 하는 녹조류로 이산화탄소, 물, 빛, 미량원소만 있으면 무한으로 번식할 수 있다.

또한 단백질과 미네랄, 비타민 등 식물이 필요한 각종 영양소가 풍부해 친환경농업에 곧바로 적용할 수 있다.

군은 현재 산란계에 친환경 유기농 자재인 클로렐라 급여를 통해 차별화된 기능성 계란인 클로렐란 상품을 개발했으며 딸기, 감자, 과수 등에도 연이어 클로렐라 농법을 성공시켰다.

클로렐라 농법은 웰빙을 중시하는 소비풍토에 맞춰 소비자의 기호를 크게 이끌어 낼 수 있다는 판단하에 군은 전 농산품을 대상으로 클로렐라를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또한 군은 홍성한우 브랜드 참여농가 지정 가공장을 통해 홍성 특산물인 한우를 이용한 홍성한우 육포를 출시했다.

홍성한우 육포는 앞으로 전국 농협하나로마트를 통해 유통될 예정으로 앞다리살, 사태, 우둔 등 지방이 적고 단백질 함유량이 높은 살코기 부위를 활용해 그 맛을 한층 더 한 것이 특징이다.

군은 앞으로 전문유통업체와의 연계를 비롯한 홍성한우 가공품 개발 및 확대를 위해 홍성한우육성사업에 가공 상품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육포, 장조림, 불고기 등으로 가공품 개발범위를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농가 소득창출을 위해 지속적으로 신제품 및 신기술을 출시하고 이를 확대보급하기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최현구/홍성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