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연예인 초청 꿈의 상자 콘서트 열어
옥천군, 연예인 초청 꿈의 상자 콘서트 열어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20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가수 션, 15일과 오는 21일 개그맨 김영철 초청
지난 15일 청산고등학교에서 개그맨 김영철의 강연이 열렸다. / 옥천군 제공
지난 15일 청산고등학교에서 개그맨 김영철의 강연이 열렸다. / 옥천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군이 가수 션과 개그맨 김영철을 초청해 관내 고등학생 대상으로 꿈의 상자 콘서트를 열어 눈길을 끈다.

군은 관내 고등학생들에게 미래와 꿈을 향해 도전하는 삶의 롤 모델을 제시하고, 진정한 나를 찾아 자기 주도적인 삶을 설계해 나갈 수 있도록 3회에 걸쳐 강연을 마련했다.

먼저 지난 10일 옥천고등학교 강당에서는 기부천사로 불리는 가수 션이 나서 '지금은 선물이다'라는 내용을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션은 가족과 함께 국내외 많은 사람들을 위해 펼쳐온 그간의 기부 활동을 소개하며 "우리가 갖고 있는 삶의 무게에 억눌려 사랑이라는 단어를 모르고 살고 있다"며 "자주 사용하지 않아서 모르고 살아갈 뿐, 지금이라도 내 주변 사람들에게 '사랑해, 축복해'라고 말하며 주위를 둘러봤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지난 15일 청산고등학교에는 개그맨 김영철이 참석해 유머러스하고 재치 있는 말솜씨로 '당신은 뭐가 되고 싶으세요?'라는 주제의 강연을 했다.

김씨는 "내가 잘하는 것을 찾아 끊임없이 연구하고 나 자신만의 꿈을 찾아라"라며 "나 자신을 사랑하는 마음과 함께 모든 준비를 해놓으면 반드시 그 기회가 찾아와 꿈을 이룰 수 있다"고 전했다.

한편, 21일 옥천관성회관에서는 충북산업과학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개그맨 김영철의 마지막 강연이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