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지사, "신산업 전시관 건립과 지방이전 공공기관 유치해야"
이시종 충북지사, "신산업 전시관 건립과 지방이전 공공기관 유치해야"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5.20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이시종 충북지사는 20일 '신성장동력산업 전시관 건립'과 제2 혁신도시 등 '추가 지방 이전 공공기관 유치'에 총력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이 지사는 이날 도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2020 정부예산 확보 추진상황 보고회를 주재한 자리에서 "바이오, 태양광, 수소 등 신성장동력산업의 메카로 성장 중인 충북을 방문하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이 같이 강조했다.

이 지사는 또 "관련 기업이나 재단의 현장견학이나 설명회를 통해서는 산업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를 돕는데 한계가 있다"면서 "관련 산업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한눈에 볼 수 있고 회의도 할 수 있는 전시관 건립을 통해 투자와 교육 등에 활용해 충북이 신산업의 메카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하라"고 재차 목소리를 높였다.

제2 혁신도시와 관련해서도 이 지사는 "현재 정부와 여당이 제2기 혁신도시 조성 관련 연구용역을 추진 중인데, 선제적으로 이전을 검토하는 기관이 있을 수 있다"면서 "이런 기관들을 파악하고 1대1로 만나 정주여건 등 충북이 타 시·도에 비해 우수한 점들을 충분히 설명해야 할 것"이라고 지시했다.

이 지사는 이밖에 "폴리텍대학본부는 길게 보면 오송에 오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대학본부 유치 추진을 꼬집은 뒤 "청남대 잔디광장 전체를 활용하는 '임시정부 수반 광장' 조성을 검토하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