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 청산산업단지 100% 분양 눈앞… 분양율 92% 1필지 남아
옥천 청산산업단지 100% 분양 눈앞… 분양율 92% 1필지 남아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21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산화인텍(주)·(주)제이에스켐, 청산산업단지 둥지
21일 옥천군은 청산화인텍(주) 및 (주)제이에스켐과 청산산업단지 투자협약을 했다.(왼쪽부터 청산화인텍(주) 박정웅 대표, 김재종 옥천군수, (주)제이에스켐 김진형 대표) / 옥천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군 청산산업단지가 100% 분양을 앞두고 있다.

군은 2013년 468억원을 들여 청산면 인정리에 35만3천359㎡의 청산산업단지를 조성했다.

이 가운데 25만5천967㎡에 대해 분양에 들어가 23만5천967㎡를 분양해 92%의 분양율을 보이며 현재 1필지를 남게 놓고 있다.

21일 군은 자동차에 사용되는 난연제와 합성수지를 생산하는 청산화인텍(주)(대표 김재환·박정웅) 및 (주)제이에스켐(대표 김진형)과 청산산업단지 투자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이들 업체는 산업단지 내 총 1만1천832㎡를 분양받아 70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각각 1천485㎡, 1천㎡의 생산설비 등을 갖출 예정이다.

이로써 청산산업단지는 전체 면적 25만5천967㎡ 중 23만5천967㎡를 분양해 분양률이 92%대를 넘어서고 미분양 필지는 1필지(2만㎡)만 남았다.

그 중 7천872㎡를 분양받는 청산화인텍(주)은 오는 2024년까지 50억원을 투자해 공장과 부대시설을 짓고 기술직과 생산직을 포함해 33명의 인력을 고용할 계획이다.

3천960㎡를 분양받아 2023년까지 20억원을 투자하는 (주)제이에스켐은 20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기대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이들 기업은 생산자재에 지역물품을 최대한 활용하고, 지역주민을 우선 채용할 것으로 보아 지역경제가 모처럼 활기를 띌 것으로 기대된다.

김재종 옥천군수는 "국토의 중심부에 위치한 옥천군은 어디에서나 접근성이 뛰어나고, 전국으로 사업을 확장하기에 최적의 기업환경을 갖추고 있는 곳"이라며 "옥천에 투자를 결심한 두 기업체에 깊은 감사를 전하며 적극적인 행·재정적 지원을 약속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