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은화·탁경상씨 장학금 각 100만원 기탁
남은화·탁경상씨 장학금 각 100만원 기탁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22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남은화(오른쪽) 씨가 영동군청을 찾아 100만원의 장학금을 영동군민장학회에 기탁했다.
22일 남은화(오른쪽) 씨가 영동군청을 찾아 100만원의 장학금을 영동군민장학회에 기탁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지역 인재양성을 위한 영동군민들의 정성이 차곡차곡 쌓이고 있다.

22일 남은화(58·용산면 율리) 씨가 영동군청을 찾아 100만원의 장학금을 영동군민장학회에 기탁했다.

남 씨는 청주문화원이 주최한 제21회 전국단재서예대전에서 우수상을 입상했으며, 지역 서예발전에 앞장서고 있는 서예가 소운(小芸) 배경숙(66·소운 서실) 선생의 지도하에 틈틈이 공부를 하면서 남다른 실력을 쌓아왔다.

지역사회의 의미있는 일에 환원하고자 여러방안을 고민하다 수상 상금 50만원과 개인비용을 보탰다.

이날 탁경상(71·영동읍 부용리) 씨도 100만원을 장학금으로 전달했다.

탁 씨는 불편한 몸에도 불구하고, 파지 및 고철 등을 수집해 한푼 두푼 모은 돈 100만원을 지역발전에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으로 기탁을 결정했다.

이들은 기탁 후 "큰 금액은 아니지만 기탁된 장학금이 지역 청소년들의 꿈과 영동의 희망찬 미래를 위해 소중히 쓰여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