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형권 세종의원 "현장 대응 소방공무원 직급 올려야"
윤형권 세종의원 "현장 대응 소방공무원 직급 올려야"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5.23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소방본부 행정사무감사에서 현장 지휘·통제 한계 지적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의회 윤형권 의원은 화재 등 유사시 현장을 총괄하는 세종소방본부 소방공무원의 직급이 타 시도에 비해 낮아, 현장을 지휘·통제하는데 심각한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다.

윤 의원은 23일 세종소방본부 행정사무감사에서, 현장을 일사 분란하게 지휘·통제하려면 대응예방과장과 상황실장의 직급이 지방소방령(지방사무관급)에서 지방소방정(지방서기관급)으로 상향해야 된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세종소방본부 대응예방과장과 상황실장의 직급은 전국 17개 시·도 중 유일하게 지방소방령으로 지방자치단체 계장급인 5급 지방사무관에 해당한다.

서울과 부산의 소방본부 대응예방과장은 지방소방준감(지방부이사관)이고, 대전과 충남 등 14개 시도소방본부의 경우 지방소방정(지방서기관)인 것과 대조적으로 세종시만은 지방소방령이다.

윤 의원은 이처럼 세종소방본부의 현장을 총괄하는 대응팀장의 직급이 계장급에 해당돼, 유사시 현장에서 세종시와 경찰, 교육청 등 각 기관 부서장과의 원활한 협업에 한계가 있다고 밝혔다.

배덕곤 세종소방본부장은 "직급이 낮아 현장 대응뿐만 아니라 예방지도에도 어려움이 있을 수 있다"며 세종소방본부의 현장 대응팀장의 직급이 대통령령에 규정돼 있어, 개정의 필요성이 있다"고 답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