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교육청, 기초학력향상 지원 기본계획 수립
세종시교육청, 기초학력향상 지원 기본계획 수립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5.23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학교 1학년 1학기, 한글교육 51차시 이상 집중 교육
세종시교육청이 학생 중심의 맞춤형 지원으로 학습부진 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기초학력을 보장하기 위해 기초학력향상 지원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세종시 제공
세종시교육청이 학생 중심의 맞춤형 지원으로 학습부진 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기초학력을 보장하기 위해 기초학력향상 지원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세종시 제공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교육청이 23일 학생 중심의 맞춤형 지원으로 학습부진 요인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기초학력을 보장하기 위해 「기초학력향상 지원 기본계획」을 수립하여 발표했다.

세종시 학생들이 학습결손 없이 각자의 꿈과 끼를 살려 미래세대의 주인공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초등학교 저학년 시기부터 성장과정에 맞는 다양한 학습을 지원하고 기초학력 부진이 있는 경우 학습부진 요인을 파악하여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기초학력을 향상할 계획이다.

시교육청은 한글책임교육 실현을 위해 초등학교 저학년 한글교육 시간을 27차시에서 68차시 이상으로 확대하고, 특히, 1학년 학생들은 1학기 동안 51차시 이상의 한글 교육을 집중적으로 진행한다.

또한, 온라인, 오프라인으로 진행되는 한글 지도 관련 교사 연수를 강화하고 한글지도 전문가를 양성하기 위해 청주교대 문해력지원센터와 함께 작년부터 90시간 과정으로 구성된 '읽기따라잡기 연수'를 진행한다.

기초학력교육자원봉사자는 관내 모든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운영되며, ▶학생의 바른 수업태도 ▶안전생활 ▶교우관계 ▶자료제작 ▶독서지도 ▶인성지도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특히, 담임교사가 교수-학습(학생지도)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기초학력 지원, 교수-학습활동 보조, 학생 생활, 안전 등의 지원에 나선다.

하지만 다양한 한글책임교육 지원 계획에도 불구하고 정서, 행동, 환경 등 복합적(학습부진, 정서행동, 가정환경, 다문화, 탈북, 돌봄 결여 등) 요인으로 학습에 어려움을 겪는 부진학생이 발생하면 두드림학교, 맞춤형학력프로그램, 학습종합클리닉센터 등을 운영하여 학습 부진을 해결한다.

우선, 관내 초등학교 6개교에서 운영 중인 '두드림(Do-Dream)학교'는 교감, 담임교사, 교과·학습보조, 특수·상담·사서교사 등 학교 교직원을 '두드림팀'으로 구성하여, 기초학습 부진학생 중 정서행동, 돌봄 등 다양한 지원이 필요한 학생의 학습부진 수준 및 원인을 진단하고 결과에 따라 맞춤형 지원을 제공한다.

또한, 49개 초등학교에서 학생의 학습발달 수준과 적성을 고려하여 학력 향상을 지원하는 '맞춤형학력프로그램(학습부진학생 특별지도)'을 운영한다.

맞춤형학력프로그램은 학습동기 강화, 자기주도적 학습, 학력 캠프 운영, 멘토링, 또래 학습 등 학생 상담을 통해 학생이 필요한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여 학생이 학습결손을 해소하여 정상적인 학습이 가능하도록 도움을 줄 계획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한글 문해가 되지 않는 학생들은 학년이 높아질수록 학습과 학교 생활에 부담이 커지게 된다"며 "우리교육청은 학생들이 적기에 한글 교육을 받고 한글을 읽고 쓰는 활동에 어려움이 없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