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여성단체협의회와 목련회, 사랑의 일손돕기
영동군여성단체협의회와 목련회, 사랑의 일손돕기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23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여성단체협의회와 목련회 회원들이 23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서 포도순따기 작업을 하고 있다. / 영동군 제공
영동군여성단체협의회와 목련회 회원들이 23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서 포도순따기 작업을 하고 있다. / 영동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여성단체협의회(회장 이순애)와 군청간부공무원 부인 모임인 목련회(회장 노인숙)는 23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서 사랑의 일손돕기를 펼쳤다.

이날 회원 50여명은 영동읍 하가리 이 모씨 포도밭 2천㎡에서 이른 아침부터 포도순따기 작업을 실시했다.

이 모씨 농가는 고령과 가족의 암 수술로 인해 영농과 생계활동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 씨는 "일손 구하기가 어려워 애가 타던 중이었는데 여성단체와 목련회에서 일손을 덜어주어 걱정을 한시름 내려놓게 되었다"며 고마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순애 여성단체협의회장은 "요즘 농촌의 많은 농가들이 고령화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조금이나마 희망과 사랑을 나누고자 일손돕기를 추진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봉사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