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공무원들, 학산에서 사랑의 농촌일손돕기
영동군 공무원들, 학산에서 사랑의 농촌일손돕기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26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 도시건축과, 의회사무과, 학산면사무소 직원 30여명은 학산면에서 포도순따기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 영동군
옥천군 도시건축과, 의회사무과, 학산면사무소 직원 30여명은 학산면에서 포도순따기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 영동군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영동군 공무원들이 본격적인 농사철을 맞아 지난 24일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대해 봉사활동을 했다.

이날 군청 도시건축과, 의회사무과, 학산면사무소 직원 30여명은 학산면의 박계리와 학산리의 포도 농가를 찾아 포도순따기 등 일손돕기 활동을 펼쳤다.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이해 부상으로 영농에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자는 취지에서 이뤄졌다.

장시태 학산면장은 "농촌일손돕기로 주민의 어려움을 덜고 지역사회와 화합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며 "주기적으로 일손돕기 활동을 추진해 희망 가득한 농촌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