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군부대서 육군 하사 숨진 채 발견
영동 군부대서 육군 하사 숨진 채 발견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5.28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28일 오전 6시8분께 충북 영동군 양강면 육군 모 부대 간이탄약고 앞에서 A(26)하사가 숨진 채 발견됐다.

군부대 관계자는 이날 오전 6시8분께 갑자기 총소리가 들려 확인해 보니 A하사가 총을 가슴에 안고 피를 흘린 채 간이탄약고 앞에 쓰러져 있었다고 밝혔다.

군 헌병대는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