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보건소, 노인회 자살예방 협약
진천군보건소, 노인회 자살예방 협약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5.28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진천군보건소와 대한노인회 진천군지회는 28일 보건소 소회의실에서 2019년 진천군 노인자살예방 프로젝트인 '일자리 잡(job)고, 희망 잡고'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서 보건소와 노인회는 노인자살 예방사업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지난해 9월 전국 자살 사망률 통계 결과에 따르면 진천군은 인구 10만 명당 자살 사망률은 33.7명으로 OECD 평균 12.0명, 우리나라 평균 24.3명, 충북도 평균 28.2명보다 높다.

2017년 연령대별, 성별 세부 통계에서도 60대 이상 자살 사망자수가 16명으로 전체 24명 중 약 70%가 노인 연령층에서 발생했다.

군은 노인층 자살 사망률을 줄이기 위해 진천군노인회와 협업해 노인 자살 예방을 위한 '일자리 job고, 희망 잡고'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