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저출산 극복 인구 교육
진천군, 저출산 극복 인구 교육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5.29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진천군은 29일 오후 2시 조명희문학관 세미나실에서 공직자를대상으로 '저출산 극복 인구교육'을 실시했다.

저출산 사회의 올바른 이해와 가족 친화적인 도시환경 조성을 위한 이날 교육에서 인구와 미래정책연구원 오국희 전문강사는 저출산 사회의 심각성과 인구 변화에 따라 사회 전반에 나타나는 문제점을 진단하고 해결 방안을 제시했다.

또 무조건적인 결혼과 출산 강요가 아닌 가족 친화적인 가치관 형성과 일 가정이 양립하는 문화 확산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오 강사는 "현재 진천군의 인구 증가세는 타 지역에서 우수사례로 소개될 만큼 짜임새있는 인구 정책이 추진되고 있다"며 "하지만 앞으로는 인구의 양적 증가보다 출산율, 평균 연령, 여성 고용률 등 지속 가능한 인구 증가를 위한 질적인 측면에 더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