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섭 공주시장, '세계유산도시기구 제15차 세계총회' 참석
김정섭 공주시장, '세계유산도시기구 제15차 세계총회' 참석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9.06.04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회장 김정섭 공주시장)는 폴란드에서 개최하는 세계유산도시기구(OWHC) 제15차 세계총회에 공식 방문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총회는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크라쿠프 ICE 센터에서 시장단 워크숍과 학술회의, 도시별 사례발표, 지역사무처별 회의 등을 통해 세계유산 도시들이 겪고 있는 다양한 문제들을 중점적으로 논의한다.

또한, 세계유산도시기구 이사회장과 8개 이사도시를 새로 선출하고 차기 개최지를 선정할 계획인데, 경주시가 대한민국을 대표해 8개 이사도시 재선에 도전한다.

한국세계유산도시협의회 회장 자격으로 국내 12개 회원도시와 함께 총회에 참석 중인 김정섭 시장은 협의회 임시회의를 주재한데 이어 크라쿠프 부시장 및 국내외 전문가 등과 면담을 갖고 한국의 세계유산을 널리 알리고 국제적인 위상을 높이는데 주력하고 있다.

더불어 총회 기간 공주와 부여, 익산, 백제세계유산센터 등과 총회장 내에 홍보부스를 마련해 공산성과 송산리고분군, 마곡사 등 우리지역 세계유산과 함께 오는 9월 공주에서 개막하는 제65회 백제문화제를 적극 홍보하고 있다.

이와 함께 공주시 현안인 제2금강교의 세계유산 영향평가 관련 국내외 관계자 협조 요청 및 유사사례 공동 대응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김정섭 시장은 "세계유산을 보유하고 있는 17개 회원도시와 지역민들에게 가장 큰 현안은 세계유산 특별법"이라며 "세계유산의 체계적인 보존·관리와 함께 주민 생활 편의를 위해 이번 국회에서 반드시 통과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회원도시 대표단을 독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