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서 빈 상가 털어온 30대 구속
청주서 빈 상가 털어온 30대 구속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6.04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청원경찰서는 빈 상가를 찾아다니며 상습적으로 금품을 훔쳐온 30대를 구속했다고 4일 밝혔다.

A(31)씨는 지난 4월 청원구의 한 식당에서 현금 15만원을 훔치는 등 총 10차례에 걸쳐 현금 109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야간건조물침입절도 등)를 받고 있다.

또 타인의 신용카드를 주워 68만원 상당의 물품을 구매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상가 주변 CCTV를 분석해 은신처에 숨어 있던 A씨를 붙잡았다.

경찰은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