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가나공화국 엘미나시 대표단' 접견
공주시, '가나공화국 엘미나시 대표단' 접견
  • 이병인 기자
  • 승인 2019.06.0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병인 기자]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지난 5일 공주농업기술센터를 방문한 가나공화국 센트럴리전주 엘미나시 대표단을 접견했다.

손권배 부시장은 아제이-바포 토마스 요 센트럴리전주 주지사와 엘미나시 관계자 등 대표단에 환영의 뜻을 표하고, 공주시 농업 현황 설명 등 양 도시 간 관심사항을 의논했다.

이번 방문은 공주시의 선진 농업과 농기계 관련 분야 산업시찰을 희망한 엘미나시 대표단 요청으로 이뤄졌다.

환담을 마친 대표단은 공주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농업기계임대사업소를 시찰한 뒤 유네스코 세계유산인 송산리고분군을 방문해 백제의 역사문화를 직접 보고 느끼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공주의 농업 현황을 살펴보기 위해 공주시 특산품인 상왕동 양파 재배 농가를 방문했는데 대표단은 특히 농업 기계화 과정에 큰 관심을 보였다.

1872년 영국의 식민지였다가 1957년 독립한 가나공화국 센트럴리전주 엘미나시는 서아프리카에 위치한 도시로 주요 산업은 농업과 광업으로 알려졌다.

시 관계자는 "이번 견학으로 가나 엘미나시의 농업 발전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공주시도 우수한 농업부분을 해외에 알릴 수 있는 유익한 계기였으며 나아가 선진농업도시로의 자부심을 갖고 더욱더 농업기술발전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