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협, 6월‘이달의 새농민상’시상
충남농협, 6월‘이달의 새농민상’시상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6.06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헌주·윤석출 부부
이헌주·윤석출 부부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농협충남지역본부(본부장 조소행)는‘이달의 새농민상’6월 수상자에 보령시 청소면 이헌주(59)·윤석출(53)씨 부부와 서천군 판교면 안광우(54)·이금숙(51)씨 부부를 선정, 시상했다.

이헌주·윤석출씨 부부는 지난 1982년 벼농사를 시작해 37년동안 친환경 영농기술을 바탕으로 농업발전을 위해 헌신했다.

특히 이헌주씨는 농가 영농비용 절감을 위해 벼 직파재배 농법을 적극 도입해 농업 생산성을 높이고 작업 능률을 향상시켜 농촌 일손부족 문제를 해결하고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안광우·이금숙 부부
안광우·이금숙 부부

안광우·이금숙씨 부부는 지난 1989년부터 서천군 판교면에서 금광농원을 운영하며 농업·농촌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다.

4만여평의 농지에서 벼농사, 마늘, 표고버섯 등 고품질의 농산물 생산하고 있으며 지역 농업 발전을 위해 선진 영농기술을 전파하는 등 농업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돼 수상하게 됐다.

특히 서천군 지역 특화사업품목인 마늘을 이모작 농법으로 생산해 농가경영 안정화에 이바지하는 등 농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헌신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