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공공임대주택 건립 추진을 즉각 중단하라"
"LH 공공임대주택 건립 추진을 즉각 중단하라"
  • 이민우 기자
  • 승인 2019.06.06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지북동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공급 촉진지구 주민대책위, 개발반대 시위

[중부매일 이민우 기자] 청주시 상당구 지북동 주민들은 지난 5일 "LH 공공임대주택 건립 추진을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상당구 지북동, 평촌동 주민들로 구성된 지북동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 공급 촉진지구 주민대책위원회(공동위원장 김홍배·이수형)는 이날 성화동 LH 충북본부 사옥 앞에서 LH 개발수용을 반대하는 시위를 열고 "지북동, 평촌동 주민들 대부분은 해당토지를 생계유지로 이용하고 있어 택지개발지구 조성사업에 결사 반대하며, 토지 수용은 절대 용납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공기업이 단순히 수익성만을 쫓아 주민의 주거생활과 재산권을 침해하는 등 권익을 강탈하는 행정에 대해 모든 주민들은 투쟁할 것"이라며 "아파트 미분양이 넘쳐나는 청주지역에 공기업이라는 LH가 지역 현실을 외면한 채 무책임한 주택사업을 벌이고 있다"며 "LH는 공공임대주택 건립 추진을 즉각 중단하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