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배훈 증평부군수, 균특 지방이양사업 유치 발품
이배훈 증평부군수, 균특 지방이양사업 유치 발품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6.12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10억원 규모 9개 계속사업 추진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증평군은 이배훈 증평부군수가 11일과 12일 지난해 10월 정부가 발표한 재정 분권 추진 방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충북도를 방문해 2020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 지방이양사업 유치에 협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정부의 지정 분권 추진 방안은 균특 포괄보조사업을 중심으로 3조5천억원 규모의 중앙정부 기능을 지방에 이양하는 사업이다.

정부는 내년에 20개 사업, 378억원(균특 112억원) 규모의 균특회계 시도 자율계정사업을 충북도에 이양할 계획이다.

군은 내년에 청소년 문화의 집 건립, 보강천 생태하천 복원, 별천지 숲 인성학교 건립, 좌구산 숲하늘 둘레길 조성, 도안농공단지 공업용수 확장 등 210억원 규모의 9개 계속사업(균특 55억원)을 추진할 계획이다.

신규 사업은 연탄~산업단지간 도로 개설, 좌구산 분젓치 산새길 테마로드 조성, 명품 가로수길 조성 등 11개 사업이며, 사업비는 168억원(균특 예산 57억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