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동 지역 대형폐기물·재활용 등 배출체계 변경
세종시, 동 지역 대형폐기물·재활용 등 배출체계 변경
  • 홍종윤 기자
  • 승인 2019.06.16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1일부터 재활용품 배출횟수 및 시간 증회 운영
[중부매일 홍종윤 기자] 세종시가 동 지역의 재활용 수거 활성화 및 주민편익 증진을 위해 다음달 1일부터 생활폐기물 배출 및 수거체계를 개선 시행한다.

이번 개편은 그간 생활권별, 생활폐기물 종류별로 배출요일이 달라 시민 혼선을 초래하고, 배출·수거일 간격이 길어 재활용품이 적치돼 도시미관을 해친다는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된데 따른 조치다.

시는 재활용 배출횟수를 주 2회에서 주 3회로 증회하고 배출시간도 기존 당일 20시부터 익일 04시까지에서 익일 08시까지로 늘려 주민들의 생활폐기물 배출 편의성을 향상시킬 예정이다.

이에 따라 동 지역에서는 재활용품은 매주 일, 화, 목요일, 대형폐기물은 월, 수요일 배출하면 되며, 생활일반 및 음식물류는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자동크린넷으로 배출하면 된다.

이와 함께 시는 오는 2020년에는 동 지역 생활쓰레기 수거업무를 시설관리공단 대행하도록 하고, 기존 수거인력을 동 지역 가로청소에 집중 배치해 깨끗한 도시 만들기에 심혈을 기울일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오는 7월 1부터 시행되는 동 지역 배출체계 변경으로 주민들의 불편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주민들께서도 올바른 쓰레기 배출에 다함께 동참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