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길형 충주시장, 도심 환경보호 위한 강력한 방어책 마련
조길형 충주시장, 도심 환경보호 위한 강력한 방어책 마련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6.17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조길형 시장은 17일 열린 현안업무회의에서 전국적인 문제로 떠오르고 있는 폐기물 처리장 문제의 심각성을 언급하고 "지역 내에서 만들어지는 폐기물 처리에 책임을 다하는 동시에 도시 환경보호를 위한 대책에도 힘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조 시장은 "충주는 산업단지 조성 시 폐기물처리장을 반드시 함께 만들고 쓰레기소각장과 음식물쓰레기처리장 등을 충실히 마련해 폐기물 처리 책임에 성실히 임하고 있다"며, "우리 지역의 폐기물을 지역 내에서 처리하는 것은 당연한 책임"이라고 밝혔다.

또 "외지에서 무분별하게 유입되거나 불법으로 버려지는 폐기물은 반드시 통제돼야 한다"면서, "각 읍·면·동과 해당 과는 수시로 예찰을 실시해 쓰레기 방치 실태를 파악하고 강력한 대책을 강구하라"고 주문했다.

조 시장은 "우리 지역의 폐기물 처리에 대한 의무를 다하면서, 타지역 폐기물의 무분별한 반입을 반대하는 것은 결코 지역이기주의가 아니다"라며 "도시환경 보호를 위한 방어 대책을 선제적으로 마련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