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산단에 2천800억원 규모 연료전지발전소 유치
보은산단에 2천800억원 규모 연료전지발전소 유치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6.19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보은군-㈜드림엔지니어링 19일 투자협약식
19일 충북도와 보은군, 보은산단 신재생사업SPC 투자협약식에서 (사진 왼쪽부터) 홍창희 회계법인 나무 대표이사, 오진택 ㈜드림엔지니어링 대표이사, 이시종 충북도지사, 정상혁 보은군수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충북도 제공
19일 충북도와 보은군, 보은산단 신재생사업SPC 투자협약식에서 (사진 왼쪽부터) 홍창희 회계법인 나무 대표이사, 오진택 ㈜드림엔지니어링 대표이사, 이시종 충북도지사, 정상혁 보은군수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와 보은군은 19일 보은산단 신재생사업SPC(특수목적법인)와 2천80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드림엔지니어링과 회계법인 나무로 구성된 신재생사업SPC는 내년까지 보은군 삼승면 우진리 보은산단에 40㎿급 연료전지 발전소를 건설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충북도, 보은군, ㈜드림엔지니어링, 회계법인 나무는 19일 충북도청에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 따라 보은산단 신재생사업SPC는 투자 이행 및 투자규모 확충을 위해 노력하고, 충북도와 보은군은 보은산단 신재생사업SPC의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행정적으로 지원하게 된다.

㈜드림엔지니어링은 신재생에너지 사업 개발, 설계, 감리를 전문으로 하는 업체이며, 회계법인 나무는 각종 인프라사업, 신재생에너지 사업의 회계·금융자문, 사업개발컨설팅 전문업체이다. 두 업체는 최근 경기 연천·충북 제천·충북 보은에 연료전지 발전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전라도 서해안과 제주도에 해상풍력 및 태양광발전사업(육상·수상)에도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