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의회, 날선 지적·대안제시로 행감 마무리
홍성군의회, 날선 지적·대안제시로 행감 마무리
  • 최현구 기자
  • 승인 2019.06.23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최현구 기자] 홍성군의회(의장 김헌수)는 지난 12~20일까지 9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된 행정사무감사를 마무리했다.

이번 행정사무감사는 3국 2담당관 17과 2직속기관 4개 사업소 등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감사항목으로 지정된 것만 278건에 달하는 방대한 양으로 군정전반을 되짚어 보는 기회가 됐다.

의원들은 군정 전반을 세밀하게 살펴보기에는 짧은 기간임에도 불구하고 휴일과 밤낮없이 늦은 시간까지 방대한 자료 검토와 사업장을 찾아 점검하는 등 철저한 준비로 감사에 임했다.

연일 늦은 시간까지 감사를 진행하면서 날카로운 질의와 알찬 대안을 제시하며 지역현안을 꼼꼼하게 짚어나가는 모습에서 그 어느 때보다 실질적인 행정사무감사였다는 평을 받고 있다.

특히 이번 감사에서는 일부 실과에 대해 밤늦은 시간까지 질의응답이 이루어졌으며 민간단체 보조금 정산 미흡과 보조단체에 대한 관리감독 소홀, 부실한 현장관리, 제출된 감사자료의 오류와 부실한 자료작성 등 잘못된 행정에 대해서 강도높게 질타했다.

반면, 행정 시스템 개선을 통한 주민 만족도 향상 방안, 적극행정에 대한 면책제도, 명품 홍성역세권 개발 방안 등 대안도 함께 제시했다.

아울러 감사가 끝난 뒤에도 조류탐사과학관 등 현장을 방문해 한번 더 문제점 및 현황을 살피는 등 그 어느 때보다 열정적인 의원들의 의정활동으로 내실있게 감사를 마무리했다.

김헌수 의장은 "행정사무감사에서 드러난 문제점들은 지체없이 시정·개선하고 대안 제시했던 사항을 적극 반영하는 등 책임있는 군정을 펼쳐주길 당부한다"고 집행부에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