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의회 행정문화위원회, 옥산 덕촌리 독립운동가 마을 조성 현장 방문
청주시의회 행정문화위원회, 옥산 덕촌리 독립운동가 마을 조성 현장 방문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6.23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시의회 행정문화위원회(위원장 남일현) 위원들은 21일 흥덕구 옥산면 덕촌리 독립운동가 마을 조성사업 현장을 방문했다.

이번 현장 방문은 지난 3월 '대통령직속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가 주관한 3.1운동 100주년 기념 공모사업에 옥산면 덕촌리 마을이 선정됨에 따른 것으로 사업추진 상황 점검 및 주민의견을 듣기 위해 마련됐다.

옥산면 덕촌리 마을은 미국과 만주에서 민족교육에 힘쓰고 신민회를 조직하여 활발한 활동을 한 독립운동가 정순만(1873~1911) 선생을 배출한 곳이다.

또 이 마을 주민들은 국가에 대한 자긍심을 후손에게 전해야 한다는 소명의식으로 지난 1972년부터 3·1운동 기념행사를 자발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남일현 위원장은 "덕촌리 독립운동가 마을이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독립운동의 정신을 가슴깊이 본받고 기억하는 공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