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지방세 '스마트폰' 고지·납부 7월부터 시행
충북도, 지방세 '스마트폰' 고지·납부 7월부터 시행
  • 김성호 기자
  • 승인 2019.06.23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페이코 통해 모바일 고지·납부 서비스
[중부매일 김성호 기자] 충북도는 납세자의 편의 증진을 위해 오는 7월부터 스마트폰의 '카카오톡, 네이버앱, 페이코앱'을 통해 지방세를 간편하게 확인하고 납부할 수 있는 '지방세 고지서 모바일 송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23일 도에 따르면 지방세 고지서 모바일 송달 서비스는 납세자 스마트폰의 앱을 통해 고지서를 확인하고 납부할 수 있는 서비스로, 기존에 스마트위택스와 은행, 금융결제원 앱에서 시행하던 서비스를 카카오톡(카카오페이)과 네이버앱(네이버페이), 페이코앱으로 확대 시행하는 것이다.

앱에서 직접 모바일 고지서를 신청한 가입자를 대상으로 7월에 부과되는 재산세(건물분)에 대한 모바일고지서와 종이고지서를 병행 발송하고 8월 주민세부터 모바일고지서만 발송할 예정이다.

특히 종이고지서 비용 절감분을 납세자에게 환원하고 서비스를 활성화하는 차원에서 모바일 서비스 이용자들은 고지서 1건당 150∼500원의 세액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이와 관련, 도 관계자는 "납세자들이 종이고지서를 제때 받지 못해 체납하는 불이익을 예방하고, 언제 어디서나 고지서를 확인하고 간편하게 납부할 수 있다"고 지방세 모바일 송달 서비스 이용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