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전연축 도시개발사업 추진키로
대전시, 대전연축 도시개발사업 추진키로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6.24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대전시는 24일 오후 대덕구 한남대학교에서 시장, 구청장과 함께 하는 '자치구 정책 투어'를 개최했다.

이날 '자치구 정책투어'에는 100여 명의 대덕구민이 참석해 허태정 시장, 박정현 대덕구청장과 대전연축 도시개발사업 추진에 대해 토론했다.

토론회는 대전연축 도시개발사업에 대해 안전도시국장의 사업발표에 이어 구민과의 토론이 진행됐다.

대덕구는 개발제한구역이 60%를 차지하고 주거환경이 열악하고 일자리 창출 부재로 도시성장이 정체돼 인구가 급감하고 있다.

또 도시 형성이 북부 신탄진권역과 남부 오정. 송촌권역으로 나뉘어져 양극화가 날로 심화되고 있어, 지역 균형발전이 필요한 상황이다.

따라서 대덕구는 연축동 일원에 공공주택, 공공청사, 일자리창출단지 등을 조성하기 위한 연축 도시개발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시는 연축지구의 도시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도시개발구역 지정과 개발제한구역 해제를 동시에 추진해 사업 기간 단축을 위한 행정적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또 대덕특구 동측진입로와 연계하여 연축지구 관통도로 우선 개설도 적극 검토,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연축 도시개발사업은 공공청사 이전 등으로 대덕의 새 역사가 시작되는 지역이 될 것"이라며 "시에서도 연축지구 개발을 위해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다음 자치구 정책투어는 7월 2일 중구(효문화마을관리원)에서 오후 2시 개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