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당구, '공공목적 광고물' 일제 정비 나서
상당구, '공공목적 광고물' 일제 정비 나서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6.24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청주시 상당구 건축과(과장 김영태)는 공공목적으로 게시된 이후 게시기간이 지난 광고물에 대한 일제 정비를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는 공공목적 광고물이 장기간 방치되면서 도심미관 저해하거나 상업용 현수막 난립을 조장 등을 막기위한 조치다.

김영태 상당구 건축과장은 "공공목적 광고물부터 철저히 정리해 행정신뢰의 확보하고 적시성 있는 현수막 제거로 깨끗한 가로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