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음성 햇사레 복숭아 첫 출하
2019 음성 햇사레 복숭아 첫 출하
  • 서인석 기자
  • 승인 2019.06.25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햇사레 참여농협인 감곡농협 김근식 조합원

음성군 대표 농특산물인 '햇사레 복숭아'가 올해 첫 출하됐다.

햇사레 참여농협인 감곡농협은 김근식 조합원이 재배한 '대감백도' 3kg(2만1천원) 16상자가 지난 24일 가락시장에 첫 출하했다고 25일 밝혔다.

음성군은 매년 햇사레 복숭아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 및 판매촉진을 위해 농산물 마케팅 지원사업, 햇사레 복숭아 판매촉진사업 등 다양한 사업 지원을 통해 복숭아 재배 농가의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햇사레과일조합공동사업법인 손준호 대표는 "올해 햇사레 복숭아는 지난해보다 조금 늦게 출하됐다"며 "이번 첫 출하를 시작으로 10월 중순까지 약 2만4천톤이 출하될 전망"이라고 말했다. 또한 "올해 햇사레 복숭아는 산지 작황이 전년보다 양호해 품질과 당도가 뛰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대한민국 브랜드 파워 1위 햇사레 명성 그대로 소비자에게 품질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풍부한 햇살을 받고 탐스럽게 영근' 이라는 뜻의 햇사레 복숭아는 충북 음성군과 경기도 이천시가 함께 참여하고 있으며, 지난해 생산량 1만7천t, 판매액 730억여원으로 대한민국 대표 농산물로 자리 잡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