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첫날, 충북 18곳 사업장 적용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 첫날, 충북 18곳 사업장 적용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7.01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그동안 버스와 방송, 금융 등 '특례 제외 업종'에 해당됐던 300인 이상 사업장에도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됐다.

1일 고용노동부 청주지청에 따르면 도내 대학, 민간기업 및 공공기관 등 18곳의 사업장에서 52시간 근무제가 적용됐다.

이에 따라 고용노동부는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을 위한 개선계획을 제출한 사업장을 대상으로 오는 9월말까지 3개월에 계도기간을 부여한다.

계도 기간의 해당 사업장은 주 52시간제 위반이 적발되더라도 최대 6개월의 시정 기간이 부여된다.

아울러 주 52시간제는 내년 1월부터는 50인부터 299인 사업장에 적용되며 2021년 7월부터는 50인 미만 사업장에 단계적으로 확대·적용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