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대-中 요성대 '아시아문화예술포럼' 개최
청주대-中 요성대 '아시아문화예술포럼' 개최
  • 김금란 기자
  • 승인 2019.07.07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 문화예술 공동번영 밑거름·국제적 경쟁력 향상 기여
청주대학교 영화학과는 4~6일 중국 산동성 요성대학교에서 2019 아시아문화예술포럼을 개최했다. / 청주대학교 제공
청주대학교 영화학과는 4~6일 중국 산동성 요성대학교에서 2019 아시아문화예술포럼을 개최했다. / 청주대학교 제공

[중부매일 김금란 기자] 청주대학교는 중국 산동성 요성대학교에서 2019 아시아문화예술포럼(ACAF)을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문화예술 국제교류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을 주제로 지난 4~6일 진행된 이번 포럼은 요성대 후아이취안 부총장(胡海泉)을 비롯해 요성대학교 언론기술대학 교수진과 청주대 교수진, 대학원생 등 100여 명이 참석해 관심을 모았다.

이번 포럼에서는 청주대 곽상원·최민수·박해리씨(대학원 박사과정)의 학술발표와 김인하 청주대 교수와 한정수 중원대 교수가 '아시아 문화원형을 활용한 한중 공연예술콘텐츠 개발에 관한 연구'란 제목으로 발표를 진행했다. 이어 한중문화예술교류 등 다양한 주제의 조별 세미나도 열렸다.

특히 칸 영화제 초청작 '설화'(감독 청주대 김윤식 교수)를 비롯해 청주대 영화학과 졸업생의 작품과 요성대학교 대학원생의 작품 등을 상영하며 제작과정의 경험을 공유했다. 이와 함께 한-중 합작영화간담회도 열렸다.

어일선 ACAF 조직위원장(청주대 영화학과 교수)는 "이번 포럼이 아시아의 문화예술의 창작역량을 강화하고 네트워크 구축·확장으로 국제적 경쟁력을 향상시키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