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10일 국내 그룹 총수 초청 간담회
문 대통령, 10일 국내 그룹 총수 초청 간담회
  • 임정기 기자
  • 승인 2019.07.07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日,수출 규제 조치에 대응···홍남기·김상조 대기업 총수 만나

대외경제의 불확실성이 커지는 가운데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0일 국내 주요 대기업 총수들을 청와대로 초청,간담회를 가질 방침이다.

특히 이번 간담회는 일본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가 한국의 일본에 대한 반도체 핵심 소재·부품 수출 규제 조치 등에 대해 정부가 강력 대응하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이와 관련, 7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은 최태원 SK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등 기업 총수들과 간담회를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출입기자단에 보낸 문자메시지에서 "홍 부총리와 김 실장이 이날 주요 기업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대외경제 상황의 불확실성에 대한 의견을 교환하고 향후 적극적으로 긴밀한 소통을 이어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고 대변인은 이날 주요 기업 관계자가 몇 개사에서 몇 명이 참석했는지는 설명하지 않았다.

앞서 정부는 2030년까지 시스템 반도체 분야 세계 1위 석권이라는 비전을 발표한 데다, 시스템 반도체·바이오 헬스·미래자동차 분야 등이 모두 이번 일본 수출규제에 직접적인 영향권에 있는 만큼, 적절한 대응이 주목된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관저에서 휴식을 취하면서 김 실장의 주요 그룹 총수 면담에 대한 결과를 보고 받고 오는 10일 예정된 그룹 총수 간담회 구상에 몰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