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에서 초복 맞이 삼계탕 나눔행사 줄이어
충주에서 초복 맞이 삼계탕 나눔행사 줄이어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7.09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충주시 지역 곳곳에서 소외된 노인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삼계탕 나눔행사가 잇따라 열렸다.

충주시 칠금금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이준영)는 9일 '사랑의 음식나누기' 일환으로 삼계탕을 정성껏 만들어 홀몸노인 30세대에 직접 전달하며 도움이 필요한 부분은 없는지 안부를 살폈다.

같은 날 목행용탄동 향기누리봉사회(회장 김명자)는 홀몸노인 및 경로당 노인 100여 명을 목행동행정복지센터로 초청해 삼계탕과 다과 등을 대접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에 앞서 지난 5일 수안보면새마을부녀회(회장 조은숙)도 몸에 좋은 각종 한약재를 넣고 직접 끓인 삼계탕을 홀몸노인 30가구에 직접 전달했다.

또 봉방동 향기누리봉사회(회장 원춘식)도 오는 10일 홀몸노인 30명을 대상으로 '복날 맞이 어르신 사랑의 삼계탕' 나눔 행사를 가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