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하나병원, 장애인 일자리 창출 앞장
청주 하나병원, 장애인 일자리 창출 앞장
  • 이완종 기자
  • 승인 2019.07.16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하나병원과 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는 지난 15일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하나병원 제공
청주 하나병원과 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는 지난 15일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하나병원 제공

[중부매일 이완종 기자] 청주 하나병원이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을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은 장애인 의무고용사업주(모회사)가 장애인 10명 이상 고용 등 일정한 요건을 갖춘 자회사를 설립해 장애인에게 적합한 편의시설을 갖추고, 최저임금 이상의 급여를 지급하여 장애인들의 경제적 자립을 도울 수 있는 제도다.

이에 따라 하나병원은 지난 15일 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와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이날 하나병원과 장애인고용공단 충북지사는 자회사형 장애인표준사업장 설립 계획, 법인 사업장 내 장애인 고용 일자리 계획 등을 논의했다.

박중겸 하나병원장은 "장애인 고용에 앞장서는 기업이 되어 장애인들의 경제적 자립을 돕고 더 나아가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는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의료법인 한마음의료재단 하나병원은 2015년부터 장애인고용공단과 연계를 해 매년 장애인 고용률을 증가시키고 있다. 2018년도에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고용노동부가 주관한 '2018년도 장애인 고용 우수사업주'로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