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글로벌게임센터 & 메타넷엠씨씨 맞손
충북글로벌게임센터 & 메타넷엠씨씨 맞손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07.16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게임 산업 인프라 구축·전문인력 육성 등 협약
충북 게임 기업들 글로벌 시장 진출 탄력 기대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글로벌 게임시장 개척을 향한 전초기지 '충북글로벌게임센터'가 16일 첨단문화산업단지 직지 룸에서 메타넷엠씨씨(대표 정재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메터넷엠씨씨는 이번 협약을 통해 앞으로 충북의 게임 인프라 활성화와 전문 인력 육성, 기업 컨설팅과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메타넷엠씨씨는 게임회사의 CS, 운영, QA 등 여러 분야에 있어 산업 전문성과 경험, 기술 역량을 갖춘 전문 기업으로 현재 전국 30개 센터에 8천여 명의 전문 인력이 활동 중이다.

'충북글로벌게임센터'는 신규게임 개발 및 우수 게임기업 창출과 육성을 목표로 지난해 11월 정식 개소해 1차 년도에 유치한 입주기업 10개사와 함께 지역 맞춤형 게임 콘텐츠 및 지역 IP 게임 콘텐츠를 개발, 충북게임아카데미 등을 통한 전문 인력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또한 현재 진행 중인 시설 확충 공사가 완료되면 최대 18개의 기업을 유치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