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광세의 화폭시조 - 통꽃 가지
송광세의 화폭시조 - 통꽃 가지
  • 중부매일
  • 승인 2019.07.17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꽃 가지 / 鴻光

무심코
지나치면
꽃이란 맘이 없고

가만히
새겨보면
고향의 이야기요

역광의
꽃잎 속에서
굵고 알찬 가지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