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하계 휴가철 공직감찰 실시
충북도 하계 휴가철 공직감찰 실시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7.22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대응, 비상대응 태세 유지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는 여름휴가철을 앞두고 공직기강 해이를 막기 위해 오는 8월 9일까지 '하계 휴가철 공직감찰'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감찰반은 7개반 29명으로 구성돼 본청 및 직속기관, 사업소, 출자출연기관 및 11개 시·군 소속 직원들의 복무감찰은 물론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조치 등 각종 재난대비 예방실태 등을 집중 감찰한다. 적발된 비위 공직자에 대해서는 무관용의 원칙에 따라 엄중 문책할 방침이다. 또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대책 등에 대한 철저한 안전대책 수립과 비상대응태세 유지 우수 시군에 대한 수범사례를 발굴 전파할 계획이다.

임양기 충북도 감사관은 "휴가철 들뜬 분위기에 공직자의 본분을 잊은 행동강령 위반실태에 대한 감찰로 공직기강을 확립해 도민이 감동하는 깨끗한 도정을 실현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