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경찰서, '외국인 운전면허교실' 운영
청양경찰서, '외국인 운전면허교실' 운영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9.07.23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청양경찰서는 결혼 이주여성의 권익증진·안정적 조기정착 등 사회적 약자 배려를 위한 지원으로 외국인 운전면허 교실을 운영하고 있다.

22일 오후 1시 청양다문화지원센터 교육장에서 결혼이주여성, 다문화지원센터 직원 등 20명이 참석해 '2019년 외국인 운전면허(학과시험) 교실'을 개강했다.

'외국인 운전면허(학과시험)교실'은 22일부터 다음달 21일까지이며 매주 월, 수, 금 2시간씩 총 5주 동안 결혼이주여성 13명(베트남9명, 라오스2명, 필리핀2명)을 대상으로 교재 및 학용품을 제공 강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청양경찰서는 결혼이주여성의 권익증진 및 한국사회 안정적 조기 정착 지원을 위해 지속적으로 '외국인 운전면허(학과시험)교실'을 운영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