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노인종합복지관, '동년배상담사' 복지 사각지대 해소 선도적 역할
충북노인종합복지관, '동년배상담사' 복지 사각지대 해소 선도적 역할
  • 신동빈 기자
  • 승인 2019.07.24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신동빈 기자] 충청북도노인종합복지관(관장 김준환)은 노인재능나눔활동지원사업에 참여하는 동년배상담사들의 활동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독거어르신들의 정서지원 및 안전확인 등에 기여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

동년배상담사는 충북노인광역상담센터 '행복마실'과 연계해 충북도내 시·군으로 찾아가 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들은 현재까지 278명을 대상으로 8회 상담을 진행했다.

충북노인종합복지관 관계자는 "지속적인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서는 동년배상담사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재능있는 어르신들이 지속적으로 활동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