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열 증평군수, 정부예산 확보 총력
홍성열 증평군수, 정부예산 확보 총력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7.25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기획재정부 방문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홍성열 증평군수가 2020년 주요 현안사업의 예산 확보를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홍 군수는 25일 세종 정부세종청사의 기획재정부 지역예산과와 고용환경예산과를 찾아 내년도 예산 지원을 요청했다.

이날 기획재정부 방문은 지난 15일에 이어 두 번째 방문이다.

이 자리에서 홍 군수는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 9억 원, 도안농공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 설치사업(2단계) 7억 원, 공공하수처리시설 개선사업 3억 원, 보훈회관 건립 5억 원, 가족센터 건립 15억 원 등 5개 현안 사업비 39억 원의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지난 5월에도 국가보훈처를 찾아 보훈회관 건립의 당위성을 건의했다.

홍 군수는 울릉도를 제외한 전국에서 가장 규모가 작은 자치단체 등 타 자치단체에 비해 상대적으로 열악한 재정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해마다 정부예산 확보에 사활을 걸고 있다.

군에 따르면 실제로 올해 1회 추경 기준 국도비 의존재원은 712억 원으로 전체 예산 2천222억 원 중 32%에 달한다.

의존재원 가운데 순수 국비는 543억원으로 지역 현안사업의 국비 의존율이 상대적으로 높다.

한편 군은 지난 1월과 2월 정부예산 신규사업 발굴보고회를 열어 신규사업 48건, 283억 원을 2020년 정부예산 확보 목표액으로 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