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문화가 있는 날 '숲속 콘서트'
7월 문화가 있는 날 '숲속 콘서트'
  • 이지효 기자
  • 승인 2019.07.28 14:1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명 앙상블의 죽음과 소녀'

[중부매일 이지효 기자] 충북문화재단(대표이사 김승환)은 충북문화관에서 오는 31일 오후 7시부터 8시 30분까지 문화가 있는 날 숲속콘서트 '명 앙상블-슈베르트의 죽음과 소녀' 공연을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슈베르트의 현악 4중주 중 가장 주목받는 곡 '죽음과 소녀'를 바이올린 권명, 박혜원, 비올라 이기석, 첼로 김홍민, 피아노 김소원, 소프라노 한경성의 협연으로 진행된다.

깊이 있는 음색과 화려한 연주력으로 관객을 사로잡는 '명 앙상블의 위대한 작곡가 시리즈'는 폭 넓은 레파토리로 청중들에게 음악이 줄 수 있는 최고의 감동을 선사하며 클래식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다.

재단 관계자는 충북문화관의 7월 문화가 있는 날 숲속콘서트 '명 앙상블'의 수준 높은 공연을 함께할 수 있도록 도민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당부했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충북문화관(☎043-223-4100)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무리 2019-07-28 23:51:34
사진이 ㅜ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