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오페라단, 충주시 지정예술단 선정
충주오페라단, 충주시 지정예술단 선정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7.29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길형 이사장이 시 지정예술단으로 선정된 김순화 충주오페라단 단장(왼쪽에서 두번째)에게 지정서를 수여한 뒤 단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조길형 이사장이 시 지정예술단으로 선정된 김순화 충주오페라단 단장(왼쪽에서 두번째)에게 지정서를 수여한 뒤 단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재)충주중원문화재단(이사장 조길형)이 지역 공연·창작활동을 활성화하고 문화예술 진흥을 도모하기 위해 충주오페라단(단장 김순화)을 지정예술단으로 선정했다.

29일 재단에 따르면 지역 문화예술단체 3개 팀이 참여한 이번 공모는 타 시·도에서 활동하는 문화예술 분야별 전문가 5명의 심사위원들이 서류심사와 PT발표를 청취한 뒤 심층 인터뷰 심사를 통해 충주오페라단을 선정했다.

충주오페라단은 충주의 새로운 이야기를 팝 오페라로 재탄생시킨 작품을 제작하고 문화 소외지역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문화활동 진행과 교육 프로그램 운영 등을 주제로 공모에 참여했다.

충주오페라단은 이번 심사에서 사업계획의 충실성과 파급효과, 지역사회 기여도, 시민 문화향유 등 각 분야에서 심사위원들로부터 골고루 높은 점수를 받았다.

충주오페라단은 다음 달부터 1년 간 충주의 새로운 이야기를 각색한 팝 오페라 '장미의 전쟁'(가제)을 제작해 무대에 올리고 문화예술 소외지역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패밀리 콘서트'를 진행하게 된다.

또 지역 초·중·고등학생과 시민 등을 대상으로 오디션을 통해 다양한 계층이 참여하게 될 문화예술 교육프로그램인 '나도 오페라 스타'를 운영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