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의 청정계곡, 여름 휴캉스로 유명세
단양의 청정계곡, 여름 휴캉스로 유명세
  • 서병철 기자
  • 승인 2019.07.31 08: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양읍에 있는 다리안 계곡
단양읍에 있는 다리안 계곡

[중부매일 서병철 기자]소백산과 월악산 국립공원 등 명산을 끼고 울창한 숲과 깨끗한 물이 어우러진 단양의 청정계곡이 여름 무더위를 식히는 휴식공간으로 각광을 받고 있다.

소백산의 천연림에서 발원된 단양의 계곡 물은 얼음같이 차고 시원한 게 특징이다.

단양읍에 있는 다리안계곡과 단성면 선암계곡, 영춘면 남천계곡, 대강면 사동계곡, 가곡면 새밭계곡 등 단양지역은 아름다운 계곡이 곳곳에 있다.

다리안계곡은 소백산 지류를 따라 내려오는 청정한 계곡수가 흐르고 야영장과 음수대, 주차장, 화장실 등 편의시설과 새마을회에서 운영하는 피서지문고도 있어 주말이나 휴가철이 되면 발 디딜 틈 없이 많은 인파로 북적이는 곳이다.

선암계곡은 단성면 가산리부터 대잠리에 이르는 10㎞의 계곡을 따라 상선암과 중선암, 하선암 등 단양팔경과 도락산이 펼쳐져 빼어난 계곡미를 자랑한다.

인근에 자리한 소선암자연휴양림과 소선암공원, 소선암오토캠핑장 등 머물며 휴양할 수 있는 시설이 잘 갖춰진 것도 장점이다.

남천계곡은 여름에는 울창한 수목과 맑고 시원한 물이 흐르는 곳으로 계곡을 따라 캠핑장이 조성되어 캠핑 매니아라면 빼놓을 수 없다.

소백산 도솔봉과 묘적봉에서 발원한 계곡수가 흐르는 사동계곡은 다른 계곡에 비해 많이 알려지지 않아 물이 맑고 깨끗하며 사색을 즐기기 적합한 곳이다.

소백산 깊은 골짜기에서 흐르는 물줄기가 모여 계곡을 이룬 자연발생 유원지인 새밭계곡은 청정계곡에서만 자란다는 산천어가 서식할 만큼 물이 차고 맑은 게 특징이다.

한편, 지난 22일과 27일 개장한 단양 사계절썰매장과 천동 물놀이장도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피서객을 기다리고 있고 상상의 거리 야경과 더불어 맛있는 냄새가 가득한 단양구경시장도 매주 토요일마다 야시장을 운영해 관광객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