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아산경실련, 구본영 천안시장 사퇴 요구
천안아산경실련, 구본영 천안시장 사퇴 요구
  • 유창림 기자
  • 승인 2019.08.01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유창림 기자]자유한국당에 이어 천안아산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도 구본영 천안시장의 즉각 사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경실련은 1일 입장문을 통해 "구본영 천안시장은 판결을 겸허히 받아들여 즉각 사퇴하고, 재보궐 선거비용을 구본영 시장과 소속 정당이 부담하라"고 요구했다.

경실련은 "지난해 4월 당시 구본영 시장이 불법정치자금수수혐의 등으로 구속 수감됐으나 보석으로 풀려난 후, 6.13 지방선거에서 더불어 민주당은 구본영 시장이 법의 심판이 예정돼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를 어느 후보자보다 경쟁력이 있다는 점을 치켜세우며 후보 경선 없이 전략 공천했다"면서 "이러한 행태에 대해 경실련은 67만 천안시민을 우롱하는 행위이며, 만약에 있을 재보궐선거로 인해 시민의 혈세를 낭비한다는 점을 들어 그 부당성을 주장했었다"고 전했다.

경실련은 또 "국회의원이나 지방자치단체장 등과 같은 선출직 공직자는 1심에서 그 직의 상실에 해당하는 유죄가 확정될 경우에는, 대법원의 최종 판결 전까지는 그 직의 면직 등의 조치와 함께 보수도 지급해서는 아니 된다고 본다"며 "정부와 국회는 이에 대한 법과 제도를 마련해야 될 것이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