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에 'R&BD융합형 연구병원' 건립 추진
오송에 'R&BD융합형 연구병원' 건립 추진
  • 김미정 기자
  • 승인 2019.08.06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충북대병원·과기원 등 5개 기관 협약
충북도는 6일 도청에서 충북대학교병원, 한국과학기술원,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이 참여한 가운데 '오송 R&BD융합형 연구병원' 건립 추진 협약식을 가졌다. / 충북도 제공
충북도는 6일 도청에서 충북대학교병원, 한국과학기술원,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이 참여한 가운데 '오송 R&BD융합형 연구병원' 건립 추진 협약식을 가졌다. / 충북도 제공

[중부매일 김미정 기자] 충북도, 충북대병원 등 5개 기관이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에 '오송 R&BD융합형 연구병원' 건립 추진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오송 R&BD(사업화연계기술개발·Research and Business Development) 융합형 연구병원'은 의료와 연구, 실증 기능을 최근접 공간에 통합해 첨단바이오기술의 산업화를 이끄는 역할로, 오송첨복단지 바이오메디컬 융·복합 생태계 조성의 핵심 인프라다.

충북도는 6일 도청에서 충북대학교병원, 한국과학기술원, 한국생명공학연구원, 한국화학연구원이 참여한 가운데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에 따라 충북도는 건립에 필요한 국비 등 예산확보와 행정지원을, 충북대병원을 비롯한 참여기관들은 기획 및 설립·운영 관련 분야에서 긴밀하게 협력하게 된다. 또한 향후 연구병원 건립 및 운영에 필요한 법령 정비와 법인 설립 등에 관한 사항을 논의하기 위해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기로 했다.

도는 오송에 R&BD융합형 연구병원이 건립되면 첨복단지를 비롯한 오송지역이 세계적 바이오메디컬 클러스터로 나아가는데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