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립도서관, '증평을 빛낸 독립운동가' 동극 공연
증평군립도서관, '증평을 빛낸 독립운동가' 동극 공연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8.07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증평군은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오는 11일 증평군립도서관에서 '증평을 빛낸 위대한 독립운동가' 동극을 무대에 올린다.

이번 동극은 증평의 독립운동가 연병호, 연미당, 연병환 선생을 소재로 2012년 지역 엄마들로 구성된 '극단 수수팥떡'이 공연을 맡았다.

도안면에서 태어난 연병호 선생(1894~1963)은 3·1운동 직후 대한민국 임시정부와 만주독립군의 연계 활동을 위해 청년외교단을 조직해 정보 수집과 군자금 모금 활동을 전개했다.1963년 건국훈장 독립장에 추서됐다.

연병호 선생의 형인 연병환 선생(1878~1926)은 1910년대 초반 중국 연길과 용정에서 세관원으로 근무하면서 동생 연병오, 연병호, 연병주 선생을 독립운동에 참여시켜 2008년 건국훈장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연병환 선생의 딸로 1990년 건국훈장 애국장에 추서된 연미당 선생(1908~1981)은 상해여자청년동맹 단체 대표와 한인애국단원으로 활동했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재)한국도서관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도서관 박물관 1관1단 공모사업'에 선정됐으며, 오는 12월까지 증평군립도서관과 어린이집에서 두차례 더 공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