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 청소년 해외 역사문화탐방
진천군, 청소년 해외 역사문화탐방
  • 한기현 기자
  • 승인 2019.08.08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시와 중국 항일 독립운동유적지 방문
[중부매일 한기현 기자] 진천군은 오는 12일부터 17일까지 5박6일 일정으로 중국과 러시아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탐방하는 '청소년 해외 역사문화탐방'을 실시한다.

올해 해외 탐방은 고등학교 1~2학년과 인솔교사 등 22명이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와 우수리스크, 중국 밀산과 용정 등 항일 독립운동 유적지를 방문한다.

주요 방문지는 러시아 신한촌 기념비, 최재형 선생 거주지, 라즈돌리노예역, 고려인문화센터 역사박물관, 이상설 선생 유허비, 중국 십리와 항쟁 투쟁 유적지 기념비, 흥개호, 독립운동 무장투쟁기지 한흥동, 서전서숙, 윤동주 생가 등이다.

고려인문화센터 역사박물관에서는 현지 고려인 학생과 국제 교류의 시간을 갖는다.

군 관계자는 "5회째를 맞는 해외 역사문화탐방이 올바른 역사 의식을 확립하고 지역에 자긍심을 갖는 계기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