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읍, 6·25 국가유공자 후손에 무공훈장 전달
청양읍, 6·25 국가유공자 후손에 무공훈장 전달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9.08.08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읍이 7일 6·25 국가유공자 고 이장수 육군 일등병이 받게 된 은성화랑무공훈장을 아들 이상용 씨에게 전달했다./청양군 제공
청양읍이 7일 6·25 국가유공자 고 이장수 육군 일등병이 받게 된 은성화랑무공훈장을 아들 이상용 씨에게 전달했다./청양군 제공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청양군 청양읍이 7일 읍사무소 대회의실에서 6·25 국가유공자 고 이장수 육군 일등병이 받게 된 은성화랑무공훈장을 아들 이상용(벽천2리) 씨에게 전달했다.

제1보병사단 소속이었던 이장수 일등병은 6·25전쟁 당시 멸공전선에서 발군의 무공을 세웠다.

현재 국방부와 육군은 선배전우의 명예선양활동 일환으로 '6·25전쟁 참전자에 대한 무공훈장 찾아주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공적이 누락되거나 미처 훈장을 수령하지 못한 수훈자들을 찾아 관할 지역 관공서를 통해 훈장을 대리 전수하는 것이다.

유가족 대표로 훈장을 받은 이상용 씨는 "우리 아버님을 비롯해 국가를 수호하기 위해 목숨을 바친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억해주어서 감사하다"며 "아버님께서 하늘나라에서 지켜보며 기뻐하실 줄로 믿는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