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양군, 중국 신푸신구와 우호도시 상생발전 '맞손'
청양군, 중국 신푸신구와 우호도시 상생발전 '맞손'
  • 김준기 기자
  • 승인 2019.08.19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양군이 지난 17일 중국 신푸신구 초청으로 구이저우 준이국제고추박람회를 방문해 우호도시 협력관계를 협약을 체결했다./청양군 제공
청양군이 지난 17일 중국 신푸신구 초청으로 구이저우 준이국제고추박람회를 방문해 우호도시 협력관계를 협약을 체결했다./청양군 제공

[중부매일 김준기 기자]청양군이 중국 구이저우성 준이시 신푸신구와 우호도시 협력관계를 맺고, 지속적인 국제교류를 통해 상생발전을 도모하게 됐다고 19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신푸신구 초청을 받아 방중한 김기준 청양부군수는 지난 17일 중국고추성에서 신푸신구관리위원회 펑준펑 주임과 우호도시관계 협의서를 교환했다.

이날 협의서 교환은 청양군과 교류를 희망한 신푸신구가 16일과 17일 열린 '제4회 중국 구이저우 준이국제고추박람회' 공식 초청을 계기로 진행됐다.

앞으로 양 도시는 농업, 문화, 관광, 행정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협력 기반을 구축하고 상생발전을 도모하게 된다.

김기준 부군수는 "청양군과 신푸신구는 대표 농산물인 고추산업을 매개로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를 이어나갈 예정"이라며 "신푸신구 고추박람회를 참고삼아 청양고추구기자축제가 세계적 축제로 발돋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푸신구는 구이저우성에 있는 국가급 경제개발지구로 고급인재 양성 및 노동력 자급자족을 통해 지역 활성화를 꾀하고 있으며, 생태환경도시로서 도시민들에게 휴양지를 제공하는 관광 레저타운으로 거듭나는 도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