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연휴 장령산자연휴양림서 소중한 추억 담아가세요"
"추석연휴 장령산자연휴양림서 소중한 추억 담아가세요"
  • 윤여군 기자
  • 승인 2019.08.19 13: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옥천군은 추석 연휴기간인 9월 12일부터 15일까지 장령산 자연휴양림의 주차장과 야영시설 등을 무료 개방한다. / 옥천군 제공
옥천군은 추석 연휴기간인 9월 12일부터 15일까지 장령산 자연휴양림의 주차장과 야영시설 등을 무료 개방한다. / 옥천군 제공

[중부매일 윤여군 기자]옥천군은 추석 연휴기간인 9월 12일부터 15일까지 장령산 자연휴양림의 숙박시설을 정상운영 하고, 야영시설 등을 무료 개방한다.

군에 따르면 추석을 맞아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을 방문하는 귀성객 및 지역주민들을 위해 주차장과 야영시설(정자, 데크, 파라솔)을 무료로 개방하기로 했다.

1994년 개장한 장령산자연휴양림은 해발 640m의 장령산을 무대로 소나무와 참나무가 숲을 이루는 곳으로 휴양림 안에 위치한 맑고 깨끗한 금천계곡과 어울려 사시사철 장관을 이루며,계곡을 따라 약 3km 구간에는 편백나무가 빼곡히 들어찬 '치유의 숲'산책로가 있어 지친 심신을 달래는 데 더할 나위 없이 좋다.

지난 2015년에 15억원을 들여 조성한 '치유의 숲'에는 치유정원, 목교, 파고라, 전망대가 설치돼 있어 가족과 함께 방문하여 함께 산책하며 힐링할 수 있는 최고의 장소이다.

장령산 자연휴양림은 그동안 방문객의 꾸준한 수요가 있었던 편의시설을 운영 중이며 편의시설 내 매점, 농특산물판매장, 이벤트광장, 야외데크, 분수대 및 포토존 등의 시설을 설치해 휴양림 방문객에게 더 좋은 산림휴양 서비스 제공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장령산 자연휴양림은 충청북도보건환경연구원 조사 결과 스트레스 해소, 심폐기능 강화, 아토피 질환 등에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피톤치드가 가장 많이 배출되는 곳으로 알려지면서 해마다 방문객이 20만 여명이 방문하는 관광명소이다.

군 관계자는 "민족의 고유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장령산 자연휴양림에서 가족 간에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고 지친 몸과 마음을 치유해 삶의 활력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