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한국교통대학교, 공동연구과제 수행 협약
충주시-한국교통대학교, 공동연구과제 수행 협약
  • 정구철 기자
  • 승인 2019.08.19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매일 정구철 기자]충주시는 19일 한국교통대학교 본관 세미나실에서 지역발전 공동연구과제 수행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한국교통대학교 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협약식은 임택수 충주시 부시장과 박준훈 교통대 총장, 전문수 교통대 LINC+사업단장을 비롯해 지역 내 기업체 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한국교통대학교는 지난 6월 LINC+사업단(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단) 출범에 따라 지역사회와 대학, 기업 간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공동연구과제 수행을 제안했다.

이에 시는 문화·관광·가족복지 분야 연구과제를 발굴해 제안했으며 대학의 연구인력을 활용해 최종 선정된 6개 과제에 대해 내년 1월까지 지역발전 연구과제를 수행한다는 방침이다.

선정된 6개 연구과제는 ▶충주시티투어 운영 개선 및 활성화 연구 ▶마리나센터 게스트하우스를 중심으로 한 체험관광 활성화 방안 ▶충주시 야간관광 활성화 방안 연구 ▶중원문화콘텐츠를 이용한 문화예술 창작활동 지원 연구 ▶다문화가족 복지욕구 조사 ▶충주시 사회적 경제기업 활성화 방안 등이다.

시는 LINC+사업을 통해 대학과 지역사회 상생협력을 활성화하고 지속 가능한 충주시 발전을 위한 중요사업의 방향 설정을 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충주시와 한국교통대는 지역밀착형사업의 공동 추진을 위해 매년 2회 실무회의를 개최하고 상생발전을 위한 정보공유 및 협력으로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