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률 금강유역환경청장 "환경문제 소명 다할 터"
김종률 금강유역환경청장 "환경문제 소명 다할 터"
  • 김강중 기자
  • 승인 2019.08.19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취임
김종률 금강유역환경청장은 19일 오전 대전 서구 청사로 칼리스빌딩 8층에서 취임식을 갖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금강유역환경청
김종률 금강유역환경청장은 19일 오전 대전 서구 청사로 칼리스빌딩 8층에서 취임식을 갖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 금강유역환경청

〔중부매일 김강중 기자〕금강유역환경청장은 19일 오전 대전 서구 청사로 칼리스빌딩 8층에서 취임식을 개최했다.

김종률 금강유역환경청장은 제29회 기술고시 출신으로 환경부 생물다양성과장, 수도정책과장, 정책총괄과, 기후미래전략과, 대기환경정책관 등을 역임했다.

김 청장은 환경부 근무 26년 만에 일선 현장에서 처음 근무하게 된 것. 그동안 환경부에서 환경관련 주요 정책 수립에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

김 청장은 취임식에서 "국민의 민심을 잘 받들어서 국민들이 편안하고, 안심하며, 행복하게 살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 주는 역할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충청권 주민들에게 우리 금강유역환경청이 충청권의 환경을 책임지는 기관으로서 역할과 소명을 다하고 있는지 끊임없이 질문하고 나아갈 것을 당부했다.

김 청장은 "환경 현장에서 문제해결을 위해 직원들과 고민하고 함께 호흡을 같이하는 동료가 될 것"이라며 "각 부서와 동료 서로 간 관심을 갖고 칭찬과 배려로 활기차고 신바람 나는 직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